Sunday, 15 April 2018

미세먼지가 마음수련을 불러일으킨다

1
어릴적에 초등학교 때 그린 21세기 그림을 되새겨보면… 정말 방독면 많이 쓰고.. 등에 산소통 짊어지고… 도로마다 투명 관이 있어서 그 안에서만 움직이고.. 도시 위로 돔 뚜껑이 덮이고… 흔템 같은 그런 그림을 그렸었던 기억이 있다.
나이든 지금에서야 그만한 도시마다 뚜껑치는게 얼마나 어마어마한 money가 들어가는지 알지만ㅋㅋㅋㅋㅋ 그때는 가능할 줄 알았다..
그런 도시 하나가 건물 대여섯개 정도이니 뭐.. 나는 그때 열심히 그렸다. 흥.

하여튼지간에 그런 숨쉴수 없는 미래…에 대해, 나이가 들고 고등학생 대학생이 되면서 그건 말도 안되는 역시 공상이었고, 한 100년 더 지나면 그렇게 될 것이다 했는데.
그렇게 생각한지 10년도 안됐는데 공기가 왜이런지 1도 이해할 수가 없다.



2
이게 다 스마트폰때문인가?(??)
원래 공기는 개떡같았는데 너무 정보가 많아서 그런건가?
맨날 오던 황사였던거같은데 별로 신경안썼던거같은데 진짜 날이 안좋은건지 내가 그런건지 그런 도시로 이사를 온건지… 도대체 이 먼지의 실체가 궁금하다
진짜 우리나라에서 뭐 이런저런 미세먼지를 발생시키는거야 아니면 중국거야?
또 어떤 기사는 옛날 7080에 비해 먼지가 줄었다 그러기도 하고 믿을 수 없는 정보가 범람하는 시대..


3
목도 깔깔하고 가끔 입술에서 먼지맛날 때 진짜 먼지가 심하긴 심한가보다 하고 생각한다
어릴땐 걍 밤샤워보다 아침 샤워를 좋아했는데
이제 하루종일 몸에 부대낀 미세먼지가 기분나빠서 꼭 씻고 잔다
특히 비맞거나 눈맞은 날은 더더욱. 먼지비가 온몸에 붙은느낌 노땡큐ㅠ..

이런 공기 먹고 살면 성질이 진짜드러워질거같다
맑은공기 맑은물먹고 살아도 드러운데
드런공기 드런물먹으면 오..노답..
미세먼지가 성격에 미치는 영향 이런것도 논문 나오고 그래야하지않것냐


4
미세먼지를 이렇게까지 인식하게된건 한 2,3년째인것같은데 정말 급속도로 악화되는것같다.
최근엔 그리 멀지도 않은 산의 실체가 통째로 안보이는 경험도 ㅋㅋㅋㅋㅋㅋ 쩐다 진짜…
현실가 진짜 드러워지는걸 어떻게 할 수가 없으니 마음이나 닦으란 소린가보다. 마음수련.

가만히 마음수련





5
어느날 SNS에서 본 바로 이 글

미세먼지 고찰


아 진짜 핵공감… 내 인성이 쓰레기가 될듯한 이 순간
마음수련을 해서 진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예전 성격같았음 막 히스테릭을 막 이케막 이케이케…
나랑 만날 많은 불쌍한 인류를 위해서도 진짜 세계구원을 한듯한 마음수련 땡큐함
그리고 미세먼지는 부디 꺼져주시길….

Thursday, 22 February 2018

평창 올림픽 선수들의 평정, 마음수련



1



올림픽 오륜기 드론



올림픽이 진짜로 개최됐다! 대박
와 진짜 없던 국뽕이 차오르는 개회식을 보고 나서 올림픽이 열리는걸 실감하고 ㅋㅋㅋ 퀄이 너무 맘에 쏙들어가꼬..아이고데이고 고생많으셨습니데이


2
하도 병크가 많았어가지고올림픽이 정말 제대로 올릴까? 하는 생각과 함께 머리 저 한켠에 밀려나있던 것이었는데.. 개막식이 뙇!!! 드론이 딱!!! 연느님이 딱!!!!!! 대땅 멋있어!!!!
어느새 이렇게 훌륭한 준비를 다 마치시고들썩들썩
우려가 참 컸던것같은데 우려를 딛고 너무너무 멋있는 개막식을 보고서 뿅가버렸어크으 국뽕에 취한다
그걸보고 올림픽이 열린다는 것이 확 와닿아버렸다.


3



선수들이 평생을 걸고, 4년동안을 필사적으로 준비한 것들을 펼치는 시간 올림픽.
진짜 수능치거나 면접볼때도 엄청 심장이 목에서 튀어나올듯한데, 겨우 4년에 한번 돌아오는 기회라니진짜 조금만 이입해봐도 숨이 막힐 것같다


4
가끔 클로이김처럼, 김연아처럼 진짜 그 게임을 즐기는것 같은 선수들도 보이지만(진짜 다른선수들은 열심히 경기하는것같은데 이사람들은 걍 쉬잉쉬잉 즐겁게 타는것으로 보임후덜ㄷ덜) 그 선수들이라고 중압감이 없고 부담감이 없겠냐마는김연아도 그래서 한창 힘들시기에 종교에 귀의했다 했다. 얼마나 힘들었으면. 토닥토닥. 진짜로 마음수련이 필요한 사람들이 아닌가싶다. 어떤 순간에도 자기의 최선의 실력을 그대로 뽑을 수 있는 평정심!!


5
어떻게보면 평정심을 가지는건 자기세뇌라고 할수도있겠지만 내가 마음수련을 하고나서 느낀 평정심이라는 것은 그냥 흔들림없는 마음상태, 의식하고 만드는 것이 아니라 그냥 그자체로 편안한 상태인것같다.
의식하지 않고 저런 긴장된 순간에서도 흔들림없는 마음을 가지는 것, 예전엔 청심환이 당연했는데.. 어느새 신기하게도 그렇게 되어있는 모습이. 마음수련도 실체는 우명 선생님이 만든 한국건데 이것도 크으 국뽕?


6
루지에서도 선수한명이 큰부상 입을뻔 했다던데 진짜 큰사고없이 무사히 모든 선수들이 잘 마치고 갔으면 좋겠다.
우리나라라서 그런 기사만 올라오는건지는 모르겠지만 음식이며 선수촌 시설이며 선수들이 몹시 흡족해한다는 그런 영상들 볼때마다 크으 국뽕 크 ㅋ 평창올림픽 준비하신 모든 분들의 고생에 감사의 리스펙트!!!!!



Monday, 8 January 2018

마음수련-반려동물이 내안에 차지하는 크기

1
나도 한때는 반려동물이 있었다
귀여운 내아기
시쭈였는데, 14년을 살고 작년에 이별했다
14살이라고 하면 남들은 오래살고갔네~ 하는데,
나는 시쭈는 그래도 오래사는 견종이라는데 왜 14살밖에 살지를 못해서… 라는 마음이 컸다



2
못해준 마음이 커서 다시 기르진 못하고-
여기서 사람들이 두 종류라고 한다.
반려동물을 잊지못해 끊임없이 새 아이를 들이는 사람, 다시는 키우지 못하는 사람…
나의 사촌은 전자였고, 나는 후자이다.
못해주고 오래 혼자두었던 시간이 미안해서, 사회인인 지금은 더욱더 미안해서라도 키울 수 없다.



3
이제는 지나다니는 동물짤로도 대신 대리만족을 받고
개파였던 내가 고양이도 좋아하고
그렇게 훌륭하게 내 강아지를 떠나보낼 수 있었던 이유
마음수련 덕분이었다.



4
하필, 내가 그러면 그런사람만 보인다더니
또 유난히 올해는 반려동물 잃은 사람들만 보여서 ㅎㅎ
커뮤니티에도 그런사람들도 많이보이고 그런것같다
그런사람들의 슬픈 이야기를 보면서 나의 마음수련도 같이, 함께


5
가요를 틀어주면 따라 부를줄도 알았던 내새끼
노래부르는거 들으려고 온갖노래를 옆에서 다 틀어주면서 지냈는데

6
못난주인 만나서 미안했고 많이 고마웠다
14년간 니가 보고파서 집으로 돌아갔었어
니가 없어서 이제 집이 안그리워ㅎㅎ